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KT, 방글라데시 정부에 IT교육센터 기증

기사 등록 : 2012-06-21 14:48:00

곽정섭 comkjs@hanainfo.co.kr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KT, 방글라데시 정부에 IT교육센터 구축하고 개소식 가져

 


▲    ⓒ데모-뉴스아이

 

KT(회장 이석채, www.kt.com)는 제3세계의 IT 선진화를 위해 방글라데시 정부 건물 내에 IT교육센터를 구축해 기증하고, 개소식을 19일(현지시간) 가졌다고 20일 밝혔다.

본 센터는 방글라데시 공무원의 IT훈련을 위한 교육 시설로, 개소식에는 방글라데시 내무부의 샤하라카툰 장관, 카말 차관보 등 방글라데시 정부 주요 인사들과 조태영 주방글라데시 대사, 김복희 KOICA 소장, 김인기 KT 방글라데시 지사장 등이 참석해 큰 관심을 보였다.

KT가 구축하여 기증하는 내무부 IT교육센터는 KT-코이카(KOICA)-방글라데시 정부가 맺은 ‘IT지원을 위한 MOU’의 결과물로, 공무원 대상의 IT 교육은 앞으로 2년간 이곳에 배치된 코이카의 자원봉사 인력이 전담하여 시행할 예정이다.

방글라데시 내무부 카말(Kamal Uddin Ahmed) 차관보는 ”선진 IT 기술을 배울 수 있는 환경이 조성돼 기쁘다”며, “내무부 공무원 대상으로 먼저 교육을 시행한 후 경찰청, 국경수비대, 특수경찰청 등으로 전면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KT G&E부문의 한동훈 전무는 “방글라데시 IT교육센터 기증을 통해, IT 인프라가 열악한 제3세계 국가에게 한국 기업의 우수한 IT 기술 전파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글로벌 리딩 ICT기업으로서 앞으로도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KT는 우수한 유무선 통신기술을 활용하여 올해 4월 르완다 4개 초등학교에 스마트교육 환경을 구축한 바 있으며, 낙후 지역인 르완다 카모니에는 위마나 초등학교를 건립하고 700여명의 아이들이 정규 초등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해 아프리카 아동들의 자립과 성장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베트남, 우즈베키스탄, 스리랑카 등에서도 소외계층 대상 IT시설 구축 및 IT교육을 지원하고 있으며, 정기적으로 ‘올레대학생봉사단’을 해외에 파견하여 아동대상 IT교육 및 문화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올해부터 KT는 빈곤국가들의 자생력을 강화할 수 있는 ‘현지참여형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을 국내활동과 연계하여 추진하고 있다. 하반기에는 인도네시아 난청아동들의 재활을 돕는 ‘글로벌 소리찾기 사업’을 통해 세계의 더욱 많은 아동들에게 KT의 나눔정신을 실천할 예정이다.

최신뉴스

이전

  • 경제
  • 교육
  • 건강
  • 사회
  • IT정보
  • 스포츠

    다음

    • test

      2018-12-06 17:5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