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건국대 로저 콘버그 노벨상 석학교수 ‘바이오 새 지평’ 심포지엄 발표

기사 등록 : 2012-06-21 14:09:00

곽정섭 comkjs@hanainfo.co.kr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건국대 로저 콘버그 노벨상 석학교수 ‘바이오 새 지평’ 심포지엄 발표

 


▲    ⓒ데모-뉴스아이

 

건국대 스마트생명공학연구원과 BK21(두뇌한국) 응용생명공학사업단은 2일 오후 건국대 법학전문대학원 국제회의장에서 ‘바이오기술의 새 지평’(New Frontiers in Biotechnology)을 주제로 2012 국제 학술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학술심포지엄에서는 2006년 노벨화학상 수상자이자 건국대 초빙 석학교수인 로저 콘버그(Roger Kornberg)미 스탠퍼드대 교수를 비롯해, 현택환 서울대 교수, 이경상 미국 국립보건원(NIH) 암연구소 선임연구원, 최병석 KAIST 교수, RIKEN의 Saito 교수 등 국내외 생명공학분야 석학과 권위자 9명이 최신 연구결과를 발표하고 토론했다.

로저 콘버그 건국대 석학교수는 전자현미경을 이용해 생체내의 주요 단백질 및 분자들의 구조를 규명하고 분자적인 작용기작을 밝히는 최근 연구 성과를 발표했다. 이번 국제 심포지엄을 통해 국내외 생명공학 관련 연구자들이 심도 깊은 학문적 교류를 이루고 공동연구의 기반을 조성했다.

건국대 스마트생명공학연구원은 생명공학과 BT융합적 공동연구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고 BT분야 발전에 기여하고자 2011년 설립돼, 분자생물학, 생화학, 유전학, 세포생물학, 나노 바이오, 대사체학, 유전체학, 생물정보학, 구조생물학의 첨단 연구기법을 이용하여 분자 수준에서부터 하나의 시스템 수준까지 전반적인 융합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스마트생명공학연구원은 건국대를 대표하는 첨단 연구기관을 육성한다는 의지에 따라 지난해 건국대 스마트연구원으로 지정됐다.

최신뉴스

이전

  • 경제
  • 교육
  • 건강
  • 사회
  • IT정보
  • 스포츠

    다음

    • test

      2018-12-06 17:51:00